▒▒실미원▒▒


                         
                           
                          실미원 가족이 살아가는 이야기 . . . . . . . . . . . .도빈맘

                        


로그인
Loading...
[짠지무침] 임신한 며느리의 입맛을 되살린 짠지무침
  -homepage 2012-03-12 13:53:57, 조회 : 1,688, 추천 : 188



3월 12일 월요일

날씨 맑음



이제 3월도 중순에 접어들었습니다

요즘 입맛을 돋구어 주는 반찬이 있습니다

무엇이냐구요~~



지난가을 김장밭의 모습입니다.



김장을 하기 위하여 무우을 뽑고 있는 꼬마농부 기훈이 아빠!!!



무우를 잘라내고 무청을 말리기  위해 널어놓았습니다.



수확한 무우가 짠지로 변신하였습니다.

무우가 왜 작을까요?

무투입 자연순환유기재배로 포도를 생산하는 포도밭 이랑에

완숙된 퇴비를 조금 넣고 무우씨를 심어서 재배한

무우이기 때문입니다.

아주 단단하고 아삭거립니다.



짠지를 채썰지않고

반달모양을 썰어봤습니다.~~



반달모양으로 썰고 고추가루,마늘,유기농효소를 넣고 조물조물



그리고 고소한 참깨를 뿌려 마무리 했습니다.

침이 꿀꺽 넘어가지 않으신지요~~


며느리 꼬마농부 기훈이 엄마가 셋째를 임신하여 5개월에 접어들었는데

김치를 못먹습니다 

그런데, 이 짠지무침을 만들어 주었더니 밥을 아주 잘 먹습니다.

"어머니~~ 너무 맛있어요 고맙습니다.~~" 하는군요


어린나이에 농촌으로 시집와서 아들 딸 낳고 또 셋째를 임신하였음에도

집안일을 도맡아하고 농장체험도 진행하며...

발효식품도 열심히 만들고 있는 다방면에 재주가 많은

젊은 여성농업인이랍니다~~


이쁜 우리 며느리 최은숙에게 

많은 응원해주세요~~



손가락 꾸욱 눌러 주실거지요~~^^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1650
고종사촌 언니 가족과의 만남  
  2008/06/11 249 1708
1649
실미도로 게 잡으러  [4]
  2009/01/13 213 1701
1648
자연재배 고추,야콘,들깨  [2]
  2010/08/16 203 1699
[짠지무침] 임신한 며느리의 입맛을 되살린 짠지무침  
  2012/03/12 188 1688
1646
우리가 부자가 되어야하는 이유  [5]
  2008/04/26 309 1687
1645
도빈이가 집에 온대요...^^  [4]
  2008/05/03 291 1680
1644
[실미도] 실미도에 소라잡으러 다녀왔어요~~  
  2011/08/31 228 1675
1643
시골풍경 장창현님(영혼이 맑은 농부)을 만나다(1116)  
  2012/11/21 222 1670
1642
원평허브농원에서  
  2011/02/26 244 1651
1641
  [re] 실미원 댓글모듬  
  2008/03/31 248 1651
1640
우리 아들 생일 축하한다.  
  2008/04/05 278 1650
1639
연근피클 만들어봐요^^  
  2012/05/09 219 1647
1638
지용아.... 그리고 도빈아....  
 실미원 2008/03/22 286 1644
1637
4명의 동서들이 한자리에 모여서  [4]
  2008/06/02 249 1643
1636
사노라면.....  [2]
  2009/06/03 212 163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 4 [5][6][7][8][9][10]..[113] [다음 10개]
실미원 영농법인(silmiwon@hanmail.net), 인천 중구 무의동433번지
Tel : 032-752-7600 / Fax : 032-752-7602 / HP :010-3020-3482
[사업자등록번호 121-86-00034]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인천중구제 2005-6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