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미원▒▒


                         
                           
                          실미원 가족이 살아가는 이야기 . . . . . . . . . . . .도빈맘

                        


로그인
Loading...
우리 아들 생일 축하한다.
  -homepage 2008-04-05 01:11:55, 조회 : 1,671, 추천 : 279
클릭시 이미지 새창.
클릭시 이미지 새창.
지용아
오늘이 네 생일이구나
생일 축하한다
더욱더 주님안에서 겸손한 자가 되기를 엄아는 바란단다

떨어져있어서 미역국도 끓여주지 못해서 미안하구나...

네가 이세상에 온지 벌써 만 20년이되었구나...
세월이 정말 빠르게 지나갔구나...
이제 아빠와 엄마를 생각하는 네 마음이 엄마는 얼마나 고마운지 모른단다.

엄마는 네가 태어났을때
이렇게 기도했단다...
"하나님 우리 지용이가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는 전도자가 되기를 원합니다."
엄마는 네가 언제 어디서든지 하나님의 아들로써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서 살기를 원한단다.
물론 아빠도 마찬가지란다...

엄마 아빠의 마음을 잘 헤아리고...
현재 내가 있는 곳에서 최선을 다하기를 바란다.

문자 고맙다 아들아

"네^^ ♥ 나도 엄마 사랑해 ~
태어나게 해줘서 너무 너무 감사해요 ^^♡

4/4    5:58 pm
 DSC02875.JPG | 899.6 KB / 92 Download(s)     DSC02878.JPG | 798.7 KB / 89 Download(s)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1650
캄보디아 선교사 김한식형제님 방문  
  2008/07/02 285 1739
1649
지용이의 반려자 은숙이에요  [6]
  2008/10/19 249 1733
1648
고종사촌 언니 가족과의 만남  
  2008/06/11 252 1729
1647
실미도로 게 잡으러  [4]
  2009/01/13 216 1726
1646
시골풍경 장창현님(영혼이 맑은 농부)을 만나다(1116)  
  2012/11/21 229 1724
1645
[짠지무침] 임신한 며느리의 입맛을 되살린 짠지무침  
  2012/03/12 193 1713
1644
[실미도] 실미도에 소라잡으러 다녀왔어요~~  
  2011/08/31 240 1711
1643
우리가 부자가 되어야하는 이유  [5]
  2008/04/26 312 1704
1642
도빈이가 집에 온대요...^^  [4]
  2008/05/03 291 1701
1641
굴~~ 실미도 자연산 굴 생채  
  2011/01/29 236 1683
1640
[김장] 석박지 담그기  
  2015/12/18 118 1681
1639
최병익 선교사님 필리핀 선교 소식  
  2016/05/27 171 1677
1638
한빛농원 개원식에 다녀오다 - 철원  
  2011/10/05 245 1675
1637
성경캠프장으로 출발  
  2018/08/06 344 1674
1636
아들,며느리,딸 졸업을 축하해주세요  [2]
  2010/02/20 206 167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 4 [5][6][7][8][9][10]..[113] [다음 10개]
실미원 영농법인(silmiwon@hanmail.net), 인천 중구 무의동433번지
Tel : 032-752-7600 / Fax : 032-752-7602 / HP :010-3020-3482
[사업자등록번호 121-86-00034]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인천중구제 2005-6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