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미원▒▒


                         
                           
                          실미원 가족이 살아가는 이야기 . . . . . . . . . . . .도빈맘

                        


로그인
Loading...
장독대를 만들었어요^^
  -homepage 2011-11-07 21:06:42, 조회 : 1,924, 추천 : 225


11월 7일 월요일

날씨 맑음


늘 장독대를 만들고 싶었했던 나의 소원이 이루어졌습니다.



항아리가 준비되어있었지만,

여러가지 여건상 장독대를 만들지 못하였는데,

저장고 수리를 하면서 장독대를 만들기로 하였습니다.






장독대가 완성이 되고



간장 항아리를 옮기는 아버지와 아들 그리고 손자 꼬마농부 기훈이~~



힘겹게 간장 항아리를 옮기고 있습니다.
몇년전부터 연된장과 간장을 담가 식구들과 필요로하는 분들께 보내드리고
우리가족들이 즐겨 먹는답니다.


된장 항아리를 아버지와 아들이 들어서 옮기고 있습니다.
우리가족들 몇년동안 먹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꼬마농부 기훈이도 항아버지와 아빠를 도와주고 있습니다.

우리집에서 된장을 제일 잘 먹는 아이랍니다.

돐 전에 된장에 밥을 비벼주면 아주 잘먹었습니다.

요즘은 콩된장(청국장을 이렇게 표현합니다)을 해달라고 합니다.

바쁜일이 끝나면 맛난 청국장을 띄워 겨우내 청국장을 끓여주려고 합니다.

우리 손자 꼬마농부 기훈이에게~~



꼬마농부 기훈이 항아리 옮기는 리어카에 타고 싶다고^^

신이 났습니다



수고했다고 할아버지께서 리어카에 태워주셨습니다.


연된장을 담근지 거의 5년이 되어갑니다.

햇빛에 쫄아서 된장 윗부분이 검게 되었습니다.



된장을 꾹꾹 누른후에 연잎으로 덮었습니다.



그리고 뚜껑을 닫기전에 밀봉을 하였지요



정리정돈이 된 장독대 입니다




장독대에 항아리가 많이 있는 곳을 보면 늘 부러웠고 언젠가 나도 그러리라 마음을 먹고 있었는데
이번에 저장고 수리를 하면서 남편이 제 소원을 들어주었습니다.

항아리 일부는 비어있습니다만
앞으로 발효식품들을 만들어 담을 것입니다.
이제부터는 며느리 은숙이 몫이겠지요
음식을 만드는 것을 좋아하고 발효식품에 관심이 많아 잘 해나가리라 생각합니다.

요즘 아침에 눈을 뜨면 창문을 열고 장독대를 바라보면서 마음이 흐믓하답니다.
손녀를 업고 장독대에 몇번이고 올라가서 항아리들을 만지고 
웃음을 짓곤 한답니다.

유기농콩과 5년이상된 천일염과 연근가루를 넣고 담근 맛깔난 된장이 가득한 항아리를 바라보면서
행복해하는 농부의 아내이며 두 아이의 할머니랍니다









봉화원
언니~~~^^
건강하시지요!
장독대...저 역시나 소망하는 일들인데...
건강 챙기시면서 일하셔야 합니다.
그리고 장독대에서 행복한 일들이 가득하시길
두손 모아 봅니다.^^
2011-11-07
22:51:14
 


봉화원님~~
오랫만이에요
어떻게 지내는지 궁금하네요
지기님도 잘 계시지요?
늘 마음속에 자리잡고 있답니다.
추워지는 겨울에 접어들면서 감기 조심하시고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2011-11-08
07:30:18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장독대를 만들었어요^^  [2]
  2011/11/07 225 1924
1679
페이스북 친구들의 생일 축하글(0110)  
  2013/01/17 154 1895
1678
무의도 국사봉 등산 안내  
  2011/01/31 232 1882
1677
고추 2번째 수확했어요(0813)  [2]
  2012/08/15 230 1873
1676
[자연산매실효소]꼬마농부 기훈이와 함께 매실효소 담그기(0706)  
  2012/07/07 200 1855
1675
백연꽃차 한잔씩 하십시다.  [1]
  2008/08/22 219 1841
1674
협력하여 선을 이루는 우리가족  
  2009/03/21 207 1837
1673
비오는 날의 수채화 - 좋은글  [1]
  2008/06/21 188 1836
1672
감기에 걸렸습니다...ㅜ ㅜ - 도빈이  [4]
  2008/04/26 373 1834
1671
미소가 있는 아침 - 좋은글  [2]
  2009/07/23 178 1825
1670
고들빼기와 쪽파 김치 담그기와 기훈이  
  2010/04/09 174 1820
1669
madeleine님 이것이 머위에요  [2]
  2008/05/30 261 1794
1668
김장을 하면서.....  [1]
  2009/12/18 224 1789
1667
[닭도리탕]오크라를 넣은 닭도리탕 넘 맛있어요(0725)  
  2012/07/26 263 1785
1666
제주올레 트래킹후에 먹는 유기농 밥상  [1]
  2009/03/03 178 178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 2 [3][4][5][6][7][8][9][10]..[113] [다음 10개]
실미원 영농법인(silmiwon@hanmail.net), 인천 중구 무의동433번지
Tel : 032-752-7600 / Fax : 032-752-7602 / HP :010-3020-3482
[사업자등록번호 121-86-00034]통신판매업 신고번호 제 인천중구제 2005-6호